2021.7.31 토 19:37
전체기사
PDF 신문보기
뉴스종합
UN회원국 국기 찢기고 훼손된 채 ‘방치’UN반기문 기념광장 게양대 국기 수난…조속한 정비 요구
이종구 기자  |  jong089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6  16:00: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지난 15일 게양대에 걸려있는 UN회원국 국기가 상당수가 찢긴 채 수난을 겪고 있다.

음성의 관문인 반기문로 일원에 조성한 UN반기문 기념광장에 게양된 UN회원국 국기가 마구 찢기고 훼손된 채 흉물스럽게 방치되어 있다.

지난 15일 지역 주민의 제보를 받고 찾아간 UN반기문 기념광장에는 말 그대로 게양대에 걸려있는 UN회원국 국기의 상당수가 찢긴 채 수난을 겪고 있었다.

특히 일부 UN회원국 국기의 경우는 아예 없거나 국기라고는 볼 수 없을 정도로 훼손된 채 방치되어 있어 주민들의 빈축을 사고 있다.

이곳 UN반기문 기념광장에는 UN회원국 192개국 국기가 게양되어 있고 지구조형물, 역대 사무총장의 흉상과 함께 제8UN사무총장인 반기문 사무총장이 자리하고 있다.

이를 제보한 A 씨는 국기가 찢기고 깃봉 아래에 걸쳐있어 보기가 흉하다라며 아예 국기를 없애든지 아니면 음성군에서 수시로 확인해 잘 관리가 되었으면 좋겠다. 음성읍으로 들어오는 관문인데 이런 흉물스러운 모습을 보이는 것도 창피한 일이다라며 조속한 정비를 요구했다.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김영호 군의원 ‘성본산단 대소방향 도로 개선’ 촉구
2
한일중 레슬링 서병기 선수 ‘금빛 업어치기’ 선사
3
음성군 ‘코로나19 확진자 반려견 신속 보호’ 빛나
4
음성시장상인회 “폭염속 의료진 응원”
5
`조선 최고 구두쇠' 조륵 선생 자린고비 마을 생긴다
6
소이.원남.생극에 ‘마중물 사업’ 본격 추진
7
감곡 출신 이정기 충북도 균형건설국장,금의환향
8
한성PC건설, 오갑초등학교와 아름다운 동행
9
선출직 공무원 절반이 농지 소유! ‘耕者有田’은 어디에?
10
이준경 전 음성부군수, 괴산군수 출마 위해 국민의힘 입당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27703 충북 음성군 음성읍 설성로 83번길 비석새마을금고 3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이종구 기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구
사업자 등록번호 303-18-62972 | 제보 및 각종문의 043-873-2040 | 팩스 043-873-2042
Copyright © 음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sb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