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4 일 00:03
전체기사
PDF 신문보기
탐방마을탐방
원남人들 애환과 풍류로 풍요로운 물길을 보라원남 구안천&마송천.초평천
김진수 기자  |  birstj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12  17:54: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마송천 보룡리 구간 모습.

원남면 소재지는 고즈넉한 농촌 풍경을 간직하고 있다. 그리고 원남면 마송.보천.보룡.조촌리 사람들은 오랜 세월 흘러온 물길을 친근한 이웃처럼 가까이 한다. 바로 마송천(馬松川)이다.

본보는 그동안 여려 차례 음성군 하천에 대해 기획으로 보도했다. 이번호는 마송천 등 원남면 물길을 소개하려고 한다. --편집자 주--

   
▲ 한금령 모습.

한금령과 백마령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원남은 지리적으로 음성군 남쪽에 위치했다.

참고로, 원남면 소재지 남북에는 백마령과 한금령이 각각 있다. 특히 행터고개’, ‘행치라고도 부르는 한금령’(漢錦嶺)은 한강과 금강 분수령이다. 이와 관련 음성군 출신 증재록 시인은 일찌감치 여기, 방울진 물 한 점이 / 한강과 금강으로 등돌린 회한의 고개에서 / 헤어진 임은 황해로 갔나니 / 임을 찾아야 한다. / 만나야 한다라고 한금령(漢錦嶺)’이란 로 노래하기도 했다.

시인 노래처럼 한금령이 한강과 금강 물줄기를 나눴다면, 백마령은 증평.청주 생활권이라는 사람들 의식과 정서를 분리시켰다. 이 두 고개는 원남 주민들에게 삶은 물론, 생각과 정서를 제한해 왔다. 지금껏 많은 원남들은 한금령을 넘어 음성읍 등으로 삶의 영역을 확장했다. 또 남쪽 백마령을 넘어 인생을 도전하고 개척하기 청주로 나간 사람들도 많다.

   
▲ 구안천 하당리 구간 모습.

마송천&구안천

앞서 소개했듯, 원남면은 북쪽 한금령을 경계로 구안천과 마송천, 그리고 백마령 남쪽으로 문암천이 물길을 만든다.

기자는 먼저 지방하천인 마송천을 소개한다. 금강 수계인 마송천은 원남면 주봉리 백마산 등 인근 산자락에서 솟은 샘물이 주봉저수지에 모여 몸집을 키운다. 여기서 시작해 총 9.66km, 마송,보천.보룡,조촌리 들녘을 적시며 달려가면서 마송천은 오미도랑천 등 원남면 7개 소하천으로부터 지원받는다. 이후 마송천은 조촌리 원남저수지에서 초평천과 합해 진천군 미호천으로 힘찬 발걸음을 이어간다. 원남면 중심지를 동서로 가로지르는 마송천 물은 고향에 대한 그리움과 짙은 향수를 담고 있는 듯 맑기만 하다.

그리고 한금령 북쪽엔 한강수계인 지방하천 구안천(九安川)이 흐른다. 구안저수지에서 시작한 구안천은 3.92km를 흘러 음성읍 신천리에서 음성천과 합류한다. 상당천을 비롯해 9개 소하천을 합한 구안천 일부는 한창 건설 중인 충북내륙화도로와 어깨를 나란히 할 예정이다.

   
▲ 원남저수지와 관모봉 전경.

원남저수지에 애환.열정.풍류를....

잠깐, 백마령 남쪽에 있는 지방하천 문암천(文岩川)도 살펴보자. 마송천과 같이 금강수계인 문암천은 백마령 인근 산기슭 샘물들이 문암리 소하천인 송곡도랑천과 범말천을 거쳐 보강천 하류지점까지 물길을 만든다. 총 길이는 약 3.83km. 짧다. 하지만 성공과 또 다른 인생을 향해 떠났던 많은 발걸음을 문암천은 지켜보며 응원했으리라.

원남면 남서쪽 조촌리엔 수량이 풍부한 원남저수지가 있다. 원남저수지는 앞에서 소개했던 마송천 종착점이다. 또 원남저수지는 음성읍 동음리에서 시작해 14.69km를 달려온 초평천(草坪川)과도 몸을 합한다. 참고로 초평천은 음성읍 삼생천 등 12개 소하천과 원남면 덕정천 등 6개 소하천을 합하며 꽤 많은 물을 원남저수지에 쏟아놓는다.

마송천, 초평천 물을 모아 진천 미호천으로 서해 금강을 향해 힘찬 물줄기를 쏟아붓는 원남저수지는 특히 주민들 힐링 공간으로 변신하고 있다. 원남테마공원, 야영캠핑장, 품바재생예술체험촌, 오감새싹체험센터 등과 관모봉, 그리고 대안학교인 글로벌선진학교가 있다.

 

그래, 마송천과 구안천.문암천.초평천 물길은 원남 사람들의 애환은 물론, 새로운 세계를 향한 꿈과 열정, 그리고 풍류를 담아 흐르고 있다. 우리는 이를 원남저수지에서 발견한다.

   
▲ 초평천 원남 삼용2리 모습.
   
▲ 주봉저수지 전경.
   
▲ 주봉저수지에서 내려다 본 원남면 마송.보천.보룡리 모습.
   
▲ 구안저수지 모습.
   
▲ 백마산 전경.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도시 안 부럽다” 생극면 쾌적한 주거환경 ‘탈바꿈’
2
청주·진천·음성 사적모임 8명 제한…4단계 기준 적용
3
김동연 신당명 '새로운물결' 유력…24일 창당준비위 발족식
4
서효석 군의원 노인 마스터플랜 마련 ’눈길‘
5
서형석 군의원, 체계적 ‘도시숲 조성.관리 조례안’ 발의
6
서장원 음성 영빈관 대표 · 음성군외식업회지부장 여혼
7
'인구감소지역' 89곳 지정…매년 1조 지원, 특별법 제정도(종합)
8
충북 찾은 김동연, '충청권·3지대 대망론' 군불
9
성본산단에 수소생산기지 조성
10
농민들 정부.농협에 벼값 40Kg 8만 원 보장 요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27703 충북 음성군 음성읍 설성로 83번길 비석새마을금고 3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이종구 기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구
사업자 등록번호 303-18-62972 | 제보 및 각종문의 043-873-2040 | 팩스 043-873-2042
Copyright © 음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sbnews@hanmail.net